구(旧)엔도家 주택

4층구조의 다층민가가 여기저기 흩어져 있는 쓰루오카시 다무기마타지구에, 에도시대후기(1804~1830년)에 지어졌다. 당시에는 일반적인 지붕의 모양이었지만, 메이지시대에 들어와 양잠이 활발해지면서, 지붕측면은 [다카핫포(高破風)]라는 윤곽과 곡선이 아름다운 [투구모양(兜造)]으로 개조되어, 정면측에도 채광과 연기를 내보내는 창문이 만들어졌다. 토지가 좁고, 눈이 많아 건물의 증축이 곤란했기에 일상생활과 작업, 양잠을 위한 방이 하나의 건물안에 모여져 다층형태로 되었다고 전해지고 있다.
[현 지정 유형문화재]
〒997-0532 야마가타현 쓰루오카시 다무기마타 아자 나나쓰다키139

액세스 맵