마쓰가오카 양잠지대

1874년, 개척한 311헥타르의 전면에 뽕나무와 녹차나무를 심어, 1877년부터 양잠과 차 만들기를 시작했다. 1875년부터 1877년 사이에 지어진 10동중 5동이 창건당시의 모습으로 현존. 군마현의 시마무라(현 이세사키시)의 구조방식을 체용하고 있지만, 규모는 훨씬 더 크다.
(마쓰가오카 개척장 내)

액세스 맵